♣진/달/래/철/쭉/산/행♣
 


♣ 진달래와 철쭉 벚꽃산행지
동백꽃 산행, 여행
고창 선운산 . 여수 향일 암 금오산 . 여수 오동도 . 강진 만덕산 . 서천 춘장대 . 해남 보길 도 격자봉 .



산수유 꽃산행 (3~4월) 이천 원적산 .
산수유 꽃여행 구례 상위마을 .



5월에 피는 벚꽃 ■☞ 개심사 벚꽃

벚꽃 산행지 (4월)
진해 웅산 시루봉 벚꽃 . 충남 계룡산 동학사 . 전주 모악산 . 진안 마이 산 . 영암 월출산 . 순창 강천산 산벚꽃 .
완주 조계산 송광사 입구 . 내변산 내소사 관음봉 .


진달래 산행 (5월)
문경국사봉 . 강화고려산 . 현리 운악산 . 여수 영취산 . 대구 비슬산 . 마산 천주산 . 창녕 화왕산 . 장흥천관산 .
전주모악산 . 포천 금주 산 . 가평 명지산 . 마산천주산 . 창원 비음산 . 보령아미산 . 창녕 화왕산 . 청양 칠갑산 .
영월 동강잣봉 . 거제 계룡산 . 마산 무학산 .


철쭉 산행지 (5월)
합천황매산 . 서대산철쭉 . 해남 별매산,가학산,흑석산 . 축령산서리산 . 가평연인! 산 . 정선두위봉 . 남원 봉화산 . 남원 바래봉 . 소백산 . 태백산 . 주왕산 수달래(산철쭉) . 무주 덕유산 . 남해망운산 . 화순안양산 . 악양 성제봉 .

봄 산행 추천산
서울경기 북한산 . 안성구봉산 . 경남와룡산 . 홍천동막산 . 해남달마산 . 과천청계산 . 양평갈기산 . 춘천용화산 . 강진 주작산덕룡산 . 철원 상해봉 . 춘천 삼악산 . 포천 청계산 . 이천 원적산 . 문경 운달산 . 강화 화개산 .! 완도 상황봉 . 남양주문안 산 . 문경어룡산 . 남해설흘산 . 간현 소금산간현봉 . 사량도 지리산 칠현산 . 금원산 기백산 . 금산 대둔산 . 단양 황정산 수리봉 석화봉 . 홍천 가리산 . 강촌 검 봉 . 제천 천삼산 . 제천 석기암봉 . 원주 매봉 . 춘천 오봉산 . 단양 도락산 . 괴산 신선 봉 부봉 . 남양주 예봉산 . 제천 작은동산 . 서산 팔봉산 . 서산 가야산 . 홍성 용봉산 . 금산 선야봉 . 춘천 삿갓봉 . 구례 오산 .

○ 클릭 ■☞ 산림청이 선정한 한국의 100 명산 .

봄 드라이브 추천지
제천 청풍호반
내륙의 바다 충주호를 두고 제천시민들은 ‘청풍호’라 부른다. 벚꽃 피는 4월의 어느 날 이른 아침 청풍호반을 끼고 금성 면소재지에 서부터 청풍문화재단지까지, 또 청풍교에서부터 옥순대교에 이르기까지 드라이브에 나선다. 때마침 벚꽃은 만발, 푸른 호수 위로 낙화 한다. 그래도 그것들은 운치나 있지, 검은 아스팔트 위로 떨어지는 꽃잎들은 측은지심마저 불러일으킨다. 한적하기만 했을 호반길이 벚꽃 시즌이면 다소 북적거린다.
클릭 ■☞ 청풍호와 주변산
클릭 ■☞ 단양 드라이브
클릭 ■☞ 변산반도 드라이브
클릭 ■☞ 서산 드라이브
클릭 ■☞ 영월 드라이브
클릭 ■☞ 홍천강 드라이브



○ 암릉코스소개

북한산
바로가기 클릭 ■☞ 숨은벽 암릉코스
바로가기 클릭 ■☞ 만경대 암릉코스
바로가기 클릭 ■☞ 원효봉 염초봉암릉코스
바로가기 클릭 ■☞ 수리봉 암릉코스
바로가기 클릭 ■☞ 의상봉 코스
바로가기 클릭 ■☞ 비봉 코스
바로가기 클릭 ■☞ 보현봉 코스

도봉산
바로가기 클릭 ■☞ 오봉 암릉코스
바로가기 클릭 ■☞ 미륵봉 암릉코스
바로가기 클릭 ■☞ 칼바위 암릉코스
바로가기 클릭 ■☞ 포대능선코스

강원 설악산
바로가기 클릭 ■☞ 천화대 릿지
바로가기 클릭 ■☞ 석주길 릿지
바로가기 클릭 ■☞ 공룡능선

조령산 촛대바위
바로가기 클릭 ■☞ 조령산 촛대바위코스
문경 수리봉
바로가기 클릭 ■☞ 문경 수리봉 암릉코스
제천 망덕봉
바로가기 클릭 ■☞ 제천 망덕봉 암릉코스
바로가기 클릭 ■☞ 전남 남원 문덕봉 암릉코스






타 산악모임과 동행한 산행이지만,

배울 점이 있는 것 같아 올려봅니다.


불수사도북 취소로 서운함을 달래고자 개척중인 서울28산의 일부인 오리역에서-우면산 까지
강남 8산을 답사 다녀왔습니다.
밤12시 시작해서 다음날 저녁 6시에 끝나는 산행 18시간짜리 산행이었습니다.

산행시간이 길고 잠을 안자고 가는 무박이라 졸리기는 했지만,

산들이 낮아 힘들지는 않았던 산행 길이었습니다.

산행보다 즐거웠던 점은 산을 사랑하는 분들을 만났다는 점입니다.


50~90시간이상의 무박종주,

160km 이상의 지리산 태극종주 왕복,

92km의 지리산 태극종주보다 힘들다는 영남알프스 실크로드를 개척하시는 분들.

새로운 종주 코스를 만들고,

새로운 산행지도를 만들어 배포하여 전부터 닉만 알고있던 어?? 님.

저희 아버지와 동갑이라 친분감이 느껴지는 50대중반의 너무나 친절한 분


그들만의 장거리무박산행 비결을 찾아 보았습니다.


1. 대부분의 산행 시 꾸준히 간다. 쉬지 않는다.

- 산행시 앉아서 쉬지 않습니다. 거의 쉬는 모습을 보지 못했습니다.

제가 막걸리를 한잔 드세요 권할 때 와,

정해진 간식시간 말고는 쉬는 경우가 없습니다.

- 55세의 분은 간식시간에도 서서 드시더군요.

제가 이유를 물어봤습니다. 답변은 백두대간을 3회 종주하는 동안

걸어 다니면서 식사를 하는 버릇이 생겨서,

산에서 앉아서 먹으면 이상하다고 하시더군요.


2.스틱을 사용한다.

- 저 말고 전원 스틱을 사용합니다.

  10시간 이상 산행시 꼭 스틱을 사용한다고 하시더군요.

  100km 정도 산행시는 스틱을 사용하면 15%정도의 에너지를 절약할수 있다고 하십니다.

또 관절, 근육 보호도 되구요.


3. 음식을 자제한다.

참석자들중 80%정도는 식사시간 1번 간식시간3번을 제외하고는 물을 마시는 것을 본적이 없습니다.

음식이 많아지면 가방이 무거워진다고, 평소에 안 먹고 산행을 하는 훈련을 꾸준히 한 결과인것 같습니다.


4. 평소에 장거리 산행을 꾸준히 해 놓는다.

 18시간정도의 산행은 그분들에게 초급산행인듯 합니다.

 10시간정도 하면 서운하고

 18시간정도는 해야 개운하시다고 하더군요.


5. 울트라마라톤에서 배운다.

  장거리 산행의 경우 근육보호, 스테미너 보충으로 마라톤 식품을 드시기 시작한듯합니다.

  장거리 산행이므로, 몸을 보호하고자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계신듯 합니다.


왜 그런 장거리 산행을 하느냐고 물어 보았습니다.


전 성취감을 위해 하는 줄 알았습니다.

하지만 뜻밖의 답변,

그냥 남들도 하니깐 해보았다.

한분은 체중관리를 위해.

가끔해 주어야 몸이 가볍고 개운하다.

일명 건강에 좋아서 하는 웰빙산행 일줄이야 OTL


항상 산앞에 겸손한 자세,

동료를 배려하는 마음,

산경을 즐길줄 아는 여유로움,

산을 배우고 자신의 건강을 열심히 돌보는 열정.


그분들과 영남 알프스 신코스 실크로드를 마음속으로 기약하며,

많은 점을 배우고 느낄수 있었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