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에 가볼 만한 테마산행

동백산행

고창 선운산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수백년된 동백나무 숲, 선운사 사찰산행도. 선운사 동백은 늦게핀다. 4월하순에 절정
4월에 동백꽃과 벚꽃,진달래꽃이 한데 어우러져 흐드러지게 핀 장관을 볼 수 있다.

벚꽃산행



진해 장복산

벚꽃 일번지 진해. 군항제 기간인 4월 초에는 벚꽃이 장복산 기슭을 온통 뒤덮고

진안 마이산

1.5km의 길에 벚꽃이 만발하고 마이산 벛꽂축제가 열려. 전군가도(전주-군산간 국도)일대는 전국에서 가장 긴 벚꽃길

순창 강천산

자연생 「산벚꽃」으로 꽃이 잘고 빛깔이 희고 맑다.
벚나무는 등산로 어디에서든 볼 수 있다.

진달래산행




대구 비슬산

정상에서 조화봉으로 이어지는 능선길은 봄이면 진달래가 만발해 천상 화원. 4월 중순에 절정

여수 영취산

진달래가 수만그루 모여 군락을 이루고 진달래 축제도. 4월 초순에서 중순까지에 절정을 이룬다.

마산 무학산

분홍 물감을 부은 듯 장관 4월 중순에서 하순이 절정

창녕 화왕산

관룡산에서 화왕선으로 이어지는 진달래 능선과 정상 옆의 바위지대에 진달래

영동 민주지산

석기봉과 삼도봉을 잇는 능선을 따라 도열해있는 진달래 삼도봉엔 충청, 경상, 전라 "3도 화합탑"

바위산행





북한산

기암괴봉, 진달래능선도

춘천 오봉산

바위산행/호반산행/기암절벽 노송내음 물씬나는 다섯봉우리

대둔산

암릉과 기암절벽, 명물 구름다리

영동 천태산

조망이 뛰어나 암릉산행지로 최고. 부녀자들도 쉽게 암릉을 오르며 짜릿한 바위 맛을 느낄 수 있는

단양 구담봉

앞선 사람이 손을 잡고 끌어주거나 뒤에서 밀어주어야 하는 암벽코스는 일명 「사랑코스」

섬 산행 

사량도지리산

산을 오르는 듯 바다를 거니는 듯 바다와 산, 암릉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섬산행, 바위산행


출처: 한국의산하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