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맘대루 베스트샷,

제목: 분홍빛 일몰

 

산행 내내 등산객을 한명도 보지 못하고

동네주민만 간간히 본 호젓한 산행이었습니다.

 

뱀도 만나고,

꿩 날아가고,

딱다구리 비슷한 두마리 새가 우리들의 등산로를 따라오고,

재성충 때문 산림감시원에게 걸려 우회하고,

수풀 헤치고 다니고,

거미줄 치고,

철조망 건너서...

고생했지만,

추억에 남는 산행이었습니다.

 

자~아 멋진 출연진부터 소개 들어가겠습니다.

 

재미충전(남미정) - 순수한 이미지, 고은 외모와 달리, 어둠의 세상을 너무 잘 아셔서 우리를 놀래키신 남미정님, 동네 주민끼리 자주보자구요.

 

칼라산적(김현규) - 힘든 길도 불평 안 하시고 벙개장님을 믿고 따라 주셔서 감사합니다. 다음 구간도 시간되면 또 놀려오세요 ^^

 


숫돌고개에서


남양주,의정부,서울의 시 경계선인 숫돌고개입니다.

한가닥 한다는 지맥꾼들이 있다는 산악회에서 다녀가셨네요 ^^

최근에 공사를 마친 도정약수입니다.  물맛이 끝내줘요~

도정산 정상에 있는 도정상의 유래를 설명하고 있습니다.

아직까지도 지도에는 깃대봉이라 표기되어 있습니다.

일본역사를 잔해이니, 생각있는 산꾼이라면 꼭 도정산이라고 불려주세요.

동네주민도 깃대봉이라고 알고 있어 마음이 아팠습니다.





정상에서 단체사진 한장 .

도정산 정상에 있는 표시석입니다.

금강산도식후경... 시원한 얼음맥주 한잔.

비루고개입니다.








위 사진처럼, 크게 생긴 표시석에서 수리봉과 용암산으로 길이 갈라집니다.

최고의 산림욕 코스입니다.



예전에 우마차가 다녔다는 우마차로 있습니다.

산림감시원의 통제로,

 내루동으로 이어지는 길로 용암산을 우회했습니다.







내루동에서 원래는 능선길을 따라 가야 하나,

제성충까지 다른 산에 옮기면 진행하면,

산림에 피해를 주는 행위라 길을 따라 이동했습니다.



70년대로 돌아간다는 착각이 나게하는 시골길

연탄아 반갑다.

어릴 적에 연탄 배달 다녀서,

손이랑 얼굴이 검다고 친구들한테 놀림 받았는데...

간만에 보니깐 감회가 새롭네요 ^^

우렁이 양식장



한북정맥을 알리는 리본이네요^^











하산완료 목표지점 축석령입니다.










웇오리백숙으로 도봉산역에서 뒷풀이.....

완전 맛있었습니다.

일몰이 너무 멋져서...

 

모두 수고하셨구요.

덕분에 즐거웠습니다.

감사합니다.

+ Recent posts